차세대정보기술

时间:2019-11-29 21:03

1. 산업소개

산업규모

산동성 정보기술 산업규모는 중국에서  자리를 차지하고 있고 빅데이터, 클라우드 컴퓨팅, 프리미엄 소프트웨어, 양자 통신, 가상 현실  신흥 분야에서 발전이 신속하며 산업구조가 지속적으로 최적화되고 있다.

기업실력

하이얼, 하이신, 랑초  6 기업이 중국 전자정보 100 기업으로 선정되었고 랑초, 중촹소프트웨어  5 기업이 중국 소프트웨어  정보기술 서비스 종합 경쟁력 100 기업으로 선정되었다. 핵심기업이 생산경영, 과학기술 혁신, 국제협력  방면에서 중요한 리드역할을 하고 있고 서버, 평면 tv, ERP(기업자원계획) 소프트웨어  제품이 중국의 국내 시장에서 비교적 높은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혁신능력

중국 와이드 밴드  반도체, 접적회로 설계와 자체 제어 정보시스템  여러 산업연맹을 성립하였고 접적회로 설계 센터 10, 소프트웨어 공정기술센터 116  혁신 매체를 배양  인정하였고 여러 나라 “핵고기(핵심 전자기기, 프리미엄 범용   기반 소프트웨어 제품)” 중대 프로젝트와 국가 전자발전 기금 프로젝트를 책임하였으며 “국산 CPC/OS 기반의 서버 연구개발  응용 보급 핵심기술이 돌파를 실현하였다. 

클러스터 효과

청도, 제남과 연태의 정보기술 산업규모가 지속적으로   TOP3 유지하고 있고 제남은 중국의  번째 “중국 소프트웨어 유명한 도시 되었다. 청도의 스마트 가전제품, 제남의 소프트웨어와 프리미엄 컴퓨팅 제품, 연태의 컴퓨터  네트워크 제품, 위해의 컴퓨터 주변 장치, 웨이팡의 전기음향 장치, 치박의 전자 부속품이 중요한 산업 명함이 되었다.

정보화  산업화의 융합

정보화  산업화의 융합 수준이 안정적으로 향상되고  성의 정보화  산업화 융합 수준 지수가 55.2 달하였고 중국 3위를 차지하였다. 정보 소비가 부단히 확대되고 웨이팡, 치박  국가급 정보 소비 시범도시 건설을 가속하였다. 정보기초시설을 진일보 보완하였고 2017년에   유선전화 사용자가 1억을 돌파하였으며 고정 브로드밴드 가정 보급 71% 달하고 모바일 브로드밴드 사용자 보급 73% 달하였다.

2. 발전목표

  새로운 엔진

2022년에 이르러   정보기술산업 종합 경쟁력이 전면 향상하고 산업규모가 중국 3위를 유지하며   공업 비율이 15% 달함으로써 현저하게 제고된다. 산업 품질이 현저하게 제고되고 초보적으로 경쟁력이 강하고 특색 우위가 뚜렷한 새로운 세대의 정보기술산업체계를 구축하며  억대 기업 3-5,  억대 특색산업 클러스터 8-10개를 중점적으로 육성하고 점차 산동성 현대화 경제체계의 새로운 기둥과   경제성장을 이끄는 새로운 엔진으로 된다.

중국 국내 선도구

2022년에 이르러 접적회로, 빅데이터, 공업 인터넷  분야에서 선도적인 기술, 제품, 기업을 형성한다. 국가급 정보기술 제조 기지 3-5, 국가급 빅데이터 종합 시험구 3-5, 또는 산업 클러스터를 건설하고 중국 국내에서 영향력을 갖고 있는 정보기술산업단지(기지) 10 정도 육성하며 발전체계가 건전하고 선도 역할이 뚜렷한 “312정보기술산업 러스터 벨트를 건설한다. 5-10년의 노력을 통해 산동을 중국 선진, 세계 유명한 새로운 세대의 정보기술산업 기지로 구축한다.  

전세계 새로운 고지

2022년에 이르러 산업 혁신 기초, 자원, 환경 등을 전면 최적화하고 혁신 체계 전체 효율을 뚜렷하게 향상한다. 정보기술산업 특허 출원 총량, 발명 총량이 중국 앞자리를 차지하고 연평균 증가속도가 15% 초과하며 핵심기업의 연구개발비용 투자가 6% 초과한다. 대형 기업의 혁신 리드역할을 발휘하고 접적회로  신형 반도체 소재, 빅데이터, 클라우드 컴퓨팅, 프리미엄 소프트웨어, 공업 인터넷  분야에서 핵심기술을 돌파하고 기업(산업)군을 클러스터링  육성하며 프리미엄 서버, 프리미엄 센서, 스마트 웨어러블 장비, 공업 인터넷 플랫폼, 빅데이터 솔루션, 공업 핵심 소프트웨어  대표적인 선도 제품과 응용을 구축하고 세계적 경쟁력을 갖고 있는 유명한 브랜드를 형성한다. 2035년에 이르러 새로운 세대의 정보기술산업을 전세계 가치체인 상위로 발전시키고 전체 혁신 수준은 뒤따라가는 것에서 병행  선도하는 전략으로 전환한다.